뉴스 > 무예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뉴스
무예
조성빈, 美 격투기 ‘프로페셔널 파이터스 리그’ 안방서 본다
기사입력: 2021/04/14 [12:11]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 사진 : Professional Fighters League  (무예신문)


UFC 출신 조성빈(29)이 출전하는 미국 종합격투기대회 ‘프로페셔널 파이터스 리그(Professional Fighters League)’ 2021시즌 정규리그 개막전이 오는 24일(이하 한국시간) IB SPORTS로 방송된다.

 

IB SPORTS는 PFL이 ‘Korean Falcon’ 조성빈을 영입하자 지난해 10월부터 2019시즌 녹화본 방영을 통해 UFC, 벨라토르(Bellator)와 미국 격투기 시장에서 3강 구도를 형성 중인 프로페셔널 파이터스 리그를 한국에 정식으로 알렸다.

 

조성빈은 제2경기에서 타일러 다이아몬드(30)와 대결한다. UFC 경험은 있지만, 미국 출전은 처음이다. 오는 6월 26일까지 진행되는 페더급 정규 시즌 4위 안에 들면 우승상금 100만 달러(약 11억 원)가 걸린 플레이오프 출전 자격을 얻는다.

 

두 선수는 종합격투기 프로전적에서 유일한 패배가 UFC라는 공통점이 있다. 조성빈은 2019년 6월 스웨덴 스톡홀름 대회, 다이아몬드는 2018년 7월 The Ultimate Fighter 27 Finale에서 고배를 마셨다.

 

TUF 27은 UFC가 무패 유망주만 초청하여 진행한 리얼리티 프로그램이다. 당시 다이아몬드는 페더급 토너먼트 4강에서 탈락했음에도 피날레를 통해 UFC 공식경기에 데뷔할 기회가 주어졌지만 이를 살리지 못했다.

 

PFL 2021 #1은 페더급, 라이트급(-70㎏) 정규리그 1차전이 5경기씩 진행된다. UFC 라이트급 챔피언을 지낸 ‘태권도 파이터’ 앤서니 페티스(34·미국)가 메인이벤트를 장식한다. 미국 스포츠 채널 ESPN+가 제1~6경기, ESPN 2는 나머지 4경기를 방송한다.

최현석 기자 최현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무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가장 많이 읽은 기사
국기원, 제2건립 원년 선포…‘세계태권도본부로 거듭날 것’ 다짐 / 조준우 기자
오창록, 해남장사씨름대회서 ‘한라장사’ 차지…시즌 2번째 우승 / 장민호 기자
옥래윤, 前 UFC 챔피언 에디 알바레즈에 판전승 거둬 / 장민호 기자
무예독립, 식민 잔재 일본무도 청산이 답이다 / 장영민 대한궁술원장
UFC 정찬성, 다음달 옥타곤에 오른다…댄 이게와 대결 / 조준우 기자
문체부, 故 아흐메드 모하메드 풀리 아프리카태권도연맹 회장에 체육훈장 추서 / 최현석 기자
국기원 세계태권도연수원, ‘성인ㆍ노인 태권도 교육 교재’ 발간 / 장민호 기자
인타임즈인, 스페셜올림픽코리아 선수 후원 협약 / 무예신문 편집부
고양시, 2022 세계태권도품새선수권대회 엠블럼ㆍ마스코트 확정 / 장민호 기자
탈북복서 최현미, 또 한 번 정상 도전…테리 하퍼와 대결 / 조준우 기자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