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무예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뉴스
무예
‘UFC’ 하빕 누르마고메도프, 돌연 은퇴 선언
기사입력: 2020/10/26 [12:27]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 사진 : 하빕 누르마고메도프 페이스북 (무예신문)


하빕 누르마고메도프(32·러시아)가 은퇴를 선언했다.

 

하빕은 10월 25일 저스틴 게이치와의 ‘UFC 254’에서 2라운드 1분 36초 만에 승리를 거뒀다. 서브미션 승이었다.

 

그는 “오늘 경기가 마지막”이라며, “싸움에 큰 의미를 못 느낀다”며 은퇴를 밝혔다.

 

저스틴 게이치와 대결에서 트라이앵클초크로 승리를 거둔 하빕은 종합 격투기 통산 29연승 무패를 기록했다. 그야말로 현역 레전드급인 선수다. 라이트급 3차 타이틀 방어전도 성공했지만 은퇴를 공표한 것이다.

 

1라운드에서 승부를 내지 못한 하빕은 2라운드에서 결판을 냈다. 1라운드에 이어 2라운드에서도 레그킥으로 공략한 저스틴 게이치와 달리 하빕은 계속 압박을 시도했다. 테이크다운을 노린 것이다.

 

하빕은 백마운트를 따내자마자 상대를 눌렀다. 저스틴 게이치의 목에 다리를 감아 트라이앵글 초크로 마무리했다.

조준우 기자 조준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무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관련기사목록
[하빕] ‘UFC’ 하빕 누르마고메도프, 돌연 은퇴 선언 조준우 기자 2020/10/26/
[하빕] 올해 최대 격투기 이벤트 하빕vs개이치, 관심 고조 조준우 기자 2020/10/12/
광고
광고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세계스포츠위원회-늘찬병원, 업무협약 맺어 / 최현석 기자
무에타이ㆍ킥복싱ㆍ삼보, IOC 정회원으로 승인 / 경기남부 임성진 기자
한국체육산업개발, 코로나19 의료진에 감사한 마음 전해 / 최현석 기자
국민체육진흥공단, 재일동포 모국 수학생 장학금 전달 / 최현석 기자
대전 태권도장 관련 확진자 200명 넘어 ‘비상’ / 최현석 기자
이병석 사범, 美 하원의회 방문…태권도 활성화 논의 / 최현석 기자
이범수, 충북 국제무예액션영화제 부위원장 맡아… 성공 개최 지원 / 최현석 기자
남자 프로배구, 집단 감염…시즌 개막 불투명 / 조준우 기자
방탄소년단, 올림픽 국가대표 선수 응원…팀코리아하우스 MV 상영 / 최현석 기자
‘2022학년도 체육특기자 온라인 대입설명회’ 열려 / 조준우 기자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