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뉴스
스포츠
심석희, 쇼트트랙 女 1500m 은메달 차지
“결승선에 골인하자마자 좋아하지 못했던 건 아쉬움이 컸기 때문”
기사입력: 2014/02/15 [23:06]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사진=방송캡쳐© 무예신문
 
15일(한국시각) 러시아 소치 아이스버그 스케이팅팰리스에서 열린 2014 소치 동계올림픽 쇼트트랙 여자 1500m에서 심석희(17, 세화여고)가 2분19초239를 기록, 은메달을 목에 걸었다.

심석희는 대표팀 동료 김아랑과 함께 결승에 출전했다. 심석희는 마지막 한 바퀴 반을 남기로 중국의 저우양에게 추월당하며 결국 2위로 결승선을 통과했다. 김아랑은 페널티를 받고 탈락했다.

경기 후 가진 인터뷰에서 심석희는 “메달을 딴 것만으로도 기분이 좋다. 그러나 많은 분들이 금메달을 기대 하셨는데 거기에는 못 미치는 성적을 낸 것 같아서 죄송스러운 마음이 있다”며 “결승선에 골인하자마자 좋아하지 못했던 건 아쉬움이 컸기 때문이다”고 밝혔다.
 
 
무예신문 (http://mooye.net/)
유기효 기자 유기효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무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심석희] 심석희, 동계체전 상금 기부 ‘코로나19’ 극복 위해 써달라 장민호 기자 2020/03/05/
[심석희] 돌아온 심석희, 제101회 전국동계체전 ‘MVP’ 장민호 기자 2020/02/22/
[심석희] ‘쇼트트랙’ 국가대표 심석희, 서울시청 입단 최현석 기자 2020/01/03/
[심석희] 심석희, 조재범 前 코치에 4년간 성폭행 당해… 국민청원 ‘엄중처벌’ 장민호 기자 2019/01/09/
[심석희] 심석희, 쇼트트랙 女 1500m 은메달 차지 유기효 기자 2014/02/15/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으름나무 열매의 효능 / 대전 임헌선 기자
9단연맹, 전갑길 이사장 사퇴 촉구 성명서 발표 / 조준우 기자
24반무예경당협회 임동규 총재, 별세 / 장민호 기자
‘UFC’ 라이벌 대결 콜비 코빙턴, 타이론 우들리 눌러 / 조준우 기자
강남구청장 정순균 “대한민국 대표 지자체 江南, 할 일이 넘쳐난다” / 조준우 기자
대한태권도협회, 세종시협회 승품단 심사 시행권한 정지 / 장민호 기자
美 이현곤 사범, “국기원장 선출 방식과 절차 잘못 논의되고 있다” / 조준우 기자
在美 태권도 원로의 제안, 국기원장 선거 일단은 기존 정관대로 / 이현곤 국기원태권도9단연맹 부회장
박양우 장관, ‘대한체육회-대한올림픽위원회 분리’ 순기능 더 많아 / 조준우 기자
박창순 경기도의원, 침체되어 있는 전통무예 활성화 방안 촉구 / 장민호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