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연예 > 연예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문화/연예
연예
소지섭-한지민, 같은 모양의 반지 끼고 있어
소속사 연애설 및 결혼설 루머일 뿐이라며 부인하고 중
기사입력: 2009/12/15 [10:05]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사진출처 : SBS 드라마 '아벨과 카인'

 최근 결혼설이 나돌고 있는 소지섭과 한지민이 같은 반지를 끼고 있다는 사실이 네티즌 수사대에 의해 포착됐다.

현재 각종 인터넷 게시판에 떠돌고 있는 사진을 사펴보면 누가 보아도 커플링으로 의심되는 같은모양의 화이트골드 반지를 끼고 있다. 특히 소지섭 한지민 모두 이 반지를 오른쪽 새끼손가락에 끼고 있어 의혹을 더욱 증폭시키고 있다.

소지섭과 한지민은 지난 4월 종영된 SBS 드라마 『카인과 아벨(연출 김형식/극본 박계옥)』에 동반 출연한 후 열애설에 시달려왔으며 11일에는 결혼설에 휩싸였다. 현재 소지섭과 한지민의 소속사는 연애설 및 결혼설을 루머일 뿐이라며 부인하고 있다.
 

무예신문 (http://mooye.net/)
최하나 기자 최하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무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한지민 반지] 소지섭-한지민, 같은 모양의 반지 끼고 있어 최하나 기자 2009/12/15/
가장 많이 읽은 기사
류담, 선덕여왕 종영 후 내년 결혼 / 유기효 기자
바태연, 서울태권도협회 사태에 대해 성명서 발표 / 조준우 기자
‘2019 전반기 용무도 지도자 과정’, 지도자 6명 배출 / 강준철 수습기자
최홍만, ‘AFC 12’ 49초만에 KO패 자존심 구겨 / 무예신문 편집부
국기원, ‘태권도 고단자 심사’ 공정성 강화 / 최현석 기자
세계태권도연수원, 사범ㆍ지도강사 명칭 공모 / 장민호 기자
권아솔, 은퇴선언 “브라질 선교 활동 떠나려 한다” / 최현석 기자
세계태권도연맹, 본부 ‘부영태평빌딩’으로 이전 / 장민호 기자
전국 무사(武士) 충주로 집결! 제13회 전국무예대제전 개최 / 최현석 기자
소지섭-한지민, 같은 모양의 반지 끼고 있어 / 최하나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