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뉴스
스포츠
여자컬링 팀킴, 강릉시청서 새 출발
기사입력: 2021/03/05 [15:28]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 무예신문


여자컬링 팀인 ‘팀킴(Team Kim)’이 3월 5일 강릉시청 소속으로 훈련을 시작했다.


팀킴은 다음달 28일(한국시각) 캐나다 올림픽파크에서 열리는 2021 세계선수권을 준비 중이다.


팀킴은 경상북도체육회와 지난해로 계약이 끝난 상태였다. 스킵(주장) 김은정과 김경애, 김선영, 김영미, 김초희 등 2018 평창동계올림픽 은메달 멤버들 모두가 강릉시청에 입단했다.


강릉컬링센터에서 팀킴은 첫 세계컬링연맹(WCF) 월드챔피언십 입상 도전을 위한 훈련을 이어갈 전망이다.


팀킴은 2017년 리그전 6위로 4강 진출 실패, 2018년에는 리그전 3위 후 6강 플레이오프 탈락 등 세계선수권에서는 메달이 없다.


이번 세계선수권에는 2022 베이징동계올림픽 여자컬링 출전권이 최대 6장 걸려 있어서 경쟁이 더욱 치열할 것으로 보인다.

최현석 기자 최현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무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가장 많이 읽은 기사
강대희 회장 “과천시태권도협회 재도약 위해 최선 다할 것” / 이일권 기자
서울, 태권도장ㆍ음악학원ㆍ공공기관發 감염 잇따라 / 장민호 기자
익산시, 코로나19 방역 강화… 공공체육ㆍ문화시설 임시 폐쇄 / 최현석 기자
파주시, 2021년 경기도종합체육대회 일정 확정 / 장민호 기자
정다운, UFC 무패 행진 이어가…만장일치 판정승 거둬 / 장민호 기자
학생선수 ‘인권교육’ 의무화, 체육시설 주요지점 CCTV 설치 / 최현석 기자
세계어린이스포츠위원회-국제무예올림피아드, 업무협약 체결 / 최현석 기자
스포츠 유망주 제1호 후원, 컬링 김소연 선수 선정 / 장민호 기자
태권도 유네스코 등재에 힘을 모읍시다 / 오노균 태권도 무형유산발굴추진기획단장
일본에 울려 퍼진 ‘동해바다’, 국경을 넘은 스포츠의 힘 / 이일권 기자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