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종합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뉴스
종합
제주, 전지훈련지로 각광…‘코로나19’ 감염 제로
기사입력: 2021/03/01 [20:58]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 무예신문


제주도가 동계 전지훈련지로 인기를 끌고 있다.

 

코로나19 장기화로 해외 전지훈련을 할 수 없기에 온화한 기후와 숙박, 교통, 스포츠 인프라 등 스포츠 활동에 최적의 여건을 갖춘 제주를 전국 각지의 종목별 선수들이 찾고 있다. 1~2월 전지훈련을 목적으로 223팀, 5,020명의 선수들이 제주를 방문했다.

 

제주도는 안전한 전지훈련 운영을 위해 운영지침 및 방역 매뉴얼을 마련했다.

 

지난 1월 18일부터는 제주를 방문하는 전지훈련 선수들과 관계자들에 대해서 입도 전 코로나19 진단검사를 의무화했다. 제주도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사전에 시설이용 신청 공문과 함께 훈련계획과 자체 방역계획이 포함된 훈련신청서, 건강확인서, 서약서를 받았으며, 초·중·고등팀의 경우 학교장 및 학부모 동의서를 추가로 제출받았다.

 

또한 훈련팀 내 방역관리책임자를 지정해 1일 2회 이상 구성원의 체온과 호흡기 증상 등 건강상태를 매일 확인하게 하여 코로나19의 지역사회 확산 차단에 만전을 기했다.

 

이러한 결과, 동계 전지훈련 기간 동안 5,000여명의 전지훈련단이 제주도를 방문했음에도 코로나19 감염 사실이 단 한 건도 발생하지 않았다.

 

제주도는 행정시, 체육단체로 이뤄진 전지훈련 유치 T/F팀을 중심으로 타시·도 체육회 등을 대상으로 유치활동을 추진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스포츠과학센터와 연계한 데이터화된 훈련자료 제공 등 선수단 체감형 인센티브를 발굴해 나갈 예정이다.

최현석 기자 최현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무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가장 많이 읽은 기사
강대희 회장 “과천시태권도협회 재도약 위해 최선 다할 것” / 이일권 기자
서울, 태권도장ㆍ음악학원ㆍ공공기관發 감염 잇따라 / 장민호 기자
익산시, 코로나19 방역 강화… 공공체육ㆍ문화시설 임시 폐쇄 / 최현석 기자
파주시, 2021년 경기도종합체육대회 일정 확정 / 장민호 기자
정다운, UFC 무패 행진 이어가…만장일치 판정승 거둬 / 장민호 기자
학생선수 ‘인권교육’ 의무화, 체육시설 주요지점 CCTV 설치 / 최현석 기자
세계어린이스포츠위원회-국제무예올림피아드, 업무협약 체결 / 최현석 기자
스포츠 유망주 제1호 후원, 컬링 김소연 선수 선정 / 장민호 기자
태권도 유네스코 등재에 힘을 모읍시다 / 오노균 태권도 무형유산발굴추진기획단장
일본에 울려 퍼진 ‘동해바다’, 국경을 넘은 스포츠의 힘 / 이일권 기자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