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무예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뉴스
무예
‘UFC 257’ 맥그리거, 복귀전서 생애 첫 TKO패 ‘충격’
기사입력: 2021/01/24 [19:57]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 사진: 코너 맥그리거 페이스북 (무예신문)


코너 맥그리거(33, 아일랜드)가 복귀 1년 만에 생애 첫 TKO 패배를 당했다.

 

맥그리거는 24일(한국시간) 아랍에미리트 아부다비의 인공섬 야스 아일랜드에서 열린 ‘UFC 257’ 메인이벤트에서 더스틴 포이리에(32, 미국)에게 2라운드 2분 30초 만에 TKO 패를 당했다.

 

이날 맥그리거는 초반 스트레이트와 레그킥을 활용, 우위를 선점했지만 2라운드 중반 무렵 이어진 난타전에서 맥그리거는 포이리에의 라이트 펀치를 견디지 못하고 쓰러졌다. 링에 주저앉은 맥그리거는 파운딩 공격을 버텨보려 했지만 결국 심판은 경기를 중단했다.

 

이번 패배는 맥그리거의 통산 5패째이자 UFC에서는 세 번째 패배다. TKO를 당한 건 처음이다.

 

한편 이날 승리한 포이리에는 “매우 행복하다. 우리는 이제 1대1이다. 다시 경기를 해야 할 것 같다”고 말했다.

 

포이리에는 지난 2014년 9월 맥그리거와 첫 대결서 1라운드 1분46초 만에 TKO 패를 당한바 있다.

장민호 기자 장민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무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코로나시대 무예인문적 가치관 가져야 / 김영만 논설위원
1세대 액션 영화배우 황정리, 국기원 홍보에 나서 / 장민호 기자
‘자연인’ 이승윤, 격투기 스승 정문홍 회장에 선물 / 최현석 기자
‘코로나19’ 택견으로 날려버리자! 관악구택견회 무료 강습회 개최 / 최현석 기자
정용진 신세계 부회장, 야구단에 적극적… ‘우승’ 목표 / 조준우 기자
정순균 강남구청장, 태권도 명예 7단 됐다 / 장민호 기자
‘코로나19 여파’ 2021 순천만 국가정원컵 전국유도대회 연기 / 최현석 기자
2021 서울국제스포츠레저산업전, 성황리에 막 내려 / 최현석 기자
제주, 전지훈련지로 각광…‘코로나19’ 감염 제로 / 최현석 기자
여자컬링 팀킴, 강릉시청서 새 출발 / 최현석 기자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