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피니언 > 칼럼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오피니언
칼럼
합기도 100년, 통합단체가 절실하다
기사입력: 2020/12/03 [15:25]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 무예신문 최종표 발행인 

합기도는 태권도 다음으로 가장 많은 수련인구를 갖고 있는 무예종목이다.

 

반세기 동안 합기도계는 갈등과 분열이 끊이지 않고 있다. 지난 2008년 통합단체로 대한체육회에 가맹을 했지만 몇몇 단체장들의 권리 주장으로 끝내 취소되고 말았다. 한 종목의 무예가 60여개의 법인단체로 쪼개진 경우는 어디에서도 찾아볼 수 없다.

 

합기도 단체들이 반목하는 동안 생활체육으로 활동하던 단체가 ‘대한민국합기도총협회’라는 명칭으로 법인을 설립하고, 대한체육회 정회원 단체로 가맹했다. 이 단체는 합기도의 모체라고 할 수 있는 단체는 물론 자신들이 소속되어 있던 단체까지도 흔들며 헤게모니를 거머쥐려 한다.

 

체육도장업 신고 관련 법률 등을 이용해 타 단체 소속 관장들까지 끌어 모으며 합기도계의 근간을 뒤집어 놓고 있다. 대한체육회 정회원 단체라는 완장(腕章)을 차고나니 기라성 같은 원로선배들까지도 눈에 들어오지 않는 모양이다. 모든 합기도 단체들의 영역을 약육강식으로 침범하고 있어 도덕성이 결여된 행동이라는 지적도 나온다.

 

합기도인으로서 비겁한 처사가 아닐 수 없다. 진정한 합기도인이라면 공존하며 예를 지키는 것이 기본이고 도리이다. 올바른 수장이라면 합기도계의 화합을 이끌어 내는데 집중해야 한다.

 

대한체육회 규정에 따라 체육회장 선거 전까지 종목별 단체장 선거를 실시해야 한다. 대한합기도총협회 역시 회장 선거를 앞두고 있다. 이제 합기도 통합은 차기 회장에게 기대할 수밖에 없다. 일각에서는 대한합기도총협회가 임원 한 사람에게 다음 회장직을 위임한다는 의혹을 제기하고 있다. 만약 사실이라면, 이는 정당한 회장 선출 방식이 아니다. 아울러 장기집권의 불씨도 될 수 있다.

 

차기 회장은 도덕성을 갖춘 청렴한 인물이어야 한다. 양질호피(羊質虎皮) 같은 위선자가 회장으로 당선된다면 합기도의 미래는 없다. 학연, 지연, 혈연 등으로 분파를 만들고 단체 간 파벌싸움을 일으켜 합기도 발전에 장애를 초래하는 무책임한 인물이 회장이 되어서는 안 된다. 책임자가 올바르지 못하면 함께하는 사람들도 혼탁해진다. 조직에서 정의가 사라지고 부정부패가 발생한다.

 

차기 회장은 합기도 발전에 저해가 되는 요인을 과감히 제거하고, 단체통합을 이뤄야 한다. 합기도의 기술체계를 통일 시키고, 체계화된 교육시스템을 구축해야 한다. 일선지도자를 위해 도장운영프로그램을 현대화 시켜 제공하고, 합기도에 대한 홍보에도 아낌없는 지원을 해야 한다. 합기도인들의 복지증진 시스템도 만들어야 한다.

 

대다수 합기도인들은 대한체육회에 가맹된 합기도 단체에 대한 실망이 크다. 합기도계의 숙원인 단체통합에는 신경을 쓰지 않고 오직 잿밥에만 눈이 멀어 있다는 평이다. 탄식만 하지 말고 합기도 100년을 위해 이번만큼은 과감한 개혁을 할 수 있는 훌륭한 인물을 차기 회장으로 선출해야 할 것이다.

최종표 발행인 최종표 발행인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무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놀고있네... 20/12/08 [10:43] 수정 삭제  
  도대체 누가 통합을 하겠다고 하는건가? 잘 알다시피 이 언론사 같지도 않은 언론사의 사주도 결국 '한국화랑도협회' 주인이고 동생을 '대한합기도연맹' 회장으로 안쳐놓고는 합기도 흔들려고 하는거 아닌가??? 합기도 단체중에서 대한체육회에 가맹된 단체를 제외하고 전부 자기 재산처럼 단체를 좌지우지 하는데, 최근 3년간 협회마다 수익 공개 할 수 있는 곳 있을까? 아마 없을거다. 통합? 단체는 개인재산처럼 되어있어서 절대 못한다. 이 적폐들아! 더이상 합기도 건들지 말고 가서 태기도나 해라. 지금 대한민국합기도총협회 회장님은 자신의 사재 털어가면서 합기도 지키셨다. 충분히 훌륭한 분이시다. 협회에서 일하는 임원들, 사무처직원 전원 밤낮없이 죽어라 합기도 위해 일하고 있다. 자꾸 합기도 흔들면 당신들 흔들만한 자료 공개할꺼다.
친절봉사김사범 20/12/08 [16:43] 수정 삭제  
  본인이 진정 합기도인이라면 합기도를 위해 무엇을 해야할지 상황판단 정도는 할수 있을것 같은데 왜 자꾸만 얼굴에 먹칠을 하시는지 알수가 없다. 가만히만 계셔도 반이라도 갈텐데 참 많이 아쉽다. 잘한건 잘했다고 칭찬도 하고, 못한건 조목조목 어떤 이유로 어떻게 되어 이렇게 했으면 좋겠다 의견을 제시하면 되는건데.. 총협회는 개인의 사리사욕을 충족하고 재산만 챙기려는 단체와는 달리 공익단체고 열려있다.. 항상 오픈되어 있다. 총협회 그만 좀 괴롭혀라. 합기도 과도기 코로나 때문에 더 힘든 시기인데 똘똘 뭉쳐도 안될판에 자꾸 옆에서 방해하지말라.. 앞으로 우리 후배들이 더 떳떳한 합기도인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해주세요 제발!!
우리는 합기도 한가족 20/12/10 [09:20] 수정 삭제  
  저는 함께 뭉쳐야 합기도를 세계화 시킬 수 있다고 생각합니다. 합기도는 개인의 것이 아니라 합기도인 모두가 힘을 모아 일구어낸 무도이고 전 세계 합기도인이 함께 만들었다고 생각합니다.

물론 대한체육회 가입은
회장님을 비롯한 많은분들이 밤낮으로 노력한 결과라고 생각 합니다.
하지만 지금까지 합기도를 함께 발전 시켜온 모든 단체들이 하나로 뭉쳐야 합기도가 더 발전하지 않을까 생각해 봅니다.
우리 모두 합기도인 입니다.
자문이나 지적하는데 있어서 비방만 하지말고 성찰도 해봐야 합니다.
지금까지 합기도를 잘 발전 시켰듯이 하나로 뭉쳐 합기도가 발전 했으면 좋겠습니다.

긴글 읽어 주셔서 감사합니다.
놀고있네쥐새끼처럼 20/12/10 [10:48] 수정 삭제  
  아주 취~샤하작자군 언론사 회장은 공적입장에서 쓰니, 동생이 합기도 임에도 쓴 것이지, 정말 놀고 있네, 기라성 같은 선배들 짓밟고 합기도 분열시켰으니 통합하라고 하지, 정말 놀고 있네, 남의 약점 잡고 입막겠다! 그러고도 무인이냐? 정말 놀고 있네 쥐쒜끼
무인 20/12/11 [20:09] 수정 삭제  
  정말 시원한 기사네요. 통합은 본인들을 위한 통합을 외친다고 통합이니라.모두를위한 통합이 진정성있는 통합아닐까 합니다. 그럼 모두를 위한 통합은 무엇에 바탕을 두어야할까요? 그저 세력을 불리는데! 아니면 타단체를 깨부수는데~~ 먼저 충.예를 바탕으로 해야하겠지요. 누구나 아는 상식! 그럼 충과 예는 장농에 박아두었나요? 그간 모든 단체에 원로되신분들이 계시기에 본들이 있지않을까요? 예의 근간이 무너지는데 통합과 단결이 무슨의미가 있나요. 무인이면 목숨처럼 지켜야할 충.예 이기에 떳떳할수없는겁니다! 그러기 위해서는 먼저 원로분들의 진정성있는 예를 표하고 원로분들이 통합한다면 진정한 통합과 올바른 무인의 길이 아닌가 싶습니다. 노력했다고요?종이한장보내고 현박하지말고 ~~찾아뵙고 정중히 모시는 무인다운 모습에 아쉬움이 많이 남아 몇자드립니다. 무인들이여 충예를 목숨처럼 지키자!
공개 20/12/19 [14:38] 수정 삭제  
  흔들만한 자료 공개 하셨으면 좋겠네요~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합기도] 합기도 100년, 통합단체가 절실하다 최종표 발행인 2020/12/03/
[합기도] 멈추지 않는 합기도계의 갈등과 분열 대한본국검예협회 임성묵 총재 2020/03/02/
[합기도] 일선관장들 집합! 합기도계가 어둠속으로 빠져든다 대한기도회 합기도무술협회 최상수 회장 2020/02/20/
[합기도] 합기도 지도사 자격증 발부, ‘특정 단체 독점 우려’ 조준우 기자 2020/01/22/
[합기도] 대한합기도협회, ‘합기도인 송년회’ 개최 조준우 기자 2019/12/11/
[합기도] 스페인에 울려 퍼진 ‘합기도 함성’ 부산 한달용 기자 2019/12/08/
[합기도] 제12회 부산시장기 전국합기도대회, 사상화학합기도 종합우승 부산 한달용, 김석희 기자 2019/11/08/
[합기도] 합기도 도장, ‘체육시설업법’에 포함돼 조준우 기자 2019/06/28/
[합기도] 실버 건강이 넘치는 대구 수성구민운동장 구미 강상호 기자 2019/05/23/
[합기도] [영상] 비룡체육관 시범팀, 전국청소년합기도페스티벌 우승 차지 장민호 기자 2019/04/30/
[합기도] 최강자는 누구? 제15회 전국청소년합기도페스티벌, 28일 ‘개막’ 장민호 기자 2019/04/25/
[합기도] 제2회 연제구청장기 합기도대회, 성료… 신화합기도 ‘종합우승’ 차지 부산 한달용 기자 2019/04/17/
[합기도] ‘합기도의 함성’ 부산 낙동강변에 울려퍼지다! 부산 한달용 기자 2018/12/24/
[합기도] 오세림 총재 “합기도, 스포츠 이전에 무예로서 가치 인정해야” 조준우 기자 2018/12/20/
[합기도] 승자독식(勝者獨食)에 얼룩지는 합기도계 최종표 발행인 2018/12/17/
[합기도] 제19회 부산합기도중앙협회장기 대회, 제일합기도본관 ‘종합우승’ 부산 한달용 기자 2018/12/13/
[합기도] [포토] 국제연맹합기도중앙협회, 합기도 세계화에 앞장 부산 한달용 기자 2018/12/10/
[합기도] 대한체육회 정회원 단체인 합기도, 교육비 ‘비싸다’ 논란 조준우 기자 2018/11/14/
[합기도] 제11회 부산시장기 전국합기도선수권대회, 대구 일도관 ‘종합우승’ 부산 한달용, 김석희 기자 2018/11/06/
[합기도] 2018 경기도 학생무예대축전, 성황리에 열려 원하나 기자 2018/10/22/
가장 많이 읽은 기사
국제무예센터에는 박수,몰지각한 무인(武人)에게는 질타를… / 임종상 기자
차병규 회장 “무예 발전 위한 실효적 정책 실현, 무예단체 간 화합 속에 가능” / 조준우 기자
국기원 개선광정(改善匡正) 할 인물이 필요하다 / 최종표 발행인
황희 문체부 장관 내정자에 대한 우려 많아 / 무예신문 편집부
대한태권도협회, 29대 집행부 출범…양진방 회장 “소통과 단합” 강조 / 장민호 기자
양진방 회장 “태권도 재도약 위한 변화의 시대, 디지털 환경에 맞는 전략 필요하다” / 조준우 기자
‘UFC 257’ 맥그리거, 복귀전서 생애 첫 TKO패 ‘충격’ / 장민호 기자
국기원장 보궐선거, 관록 ‘임춘길’ vs 의정 경험의 추진력 ‘이동섭’ / 조준우 기자
태권도진흥재단, 중·고교 태권도 수업 지원 사업‘17개 학교 선정’ / 조준우 기자
신임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에 황희 국회의원 내정 / 장민호 기자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