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피니언 > 칼럼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오피니언
칼럼
합기도 100년, 통합단체가 절실하다
기사입력: 2020/12/03 [15:25]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 무예신문 최종표 발행인 

합기도는 태권도 다음으로 가장 많은 수련인구를 갖고 있는 무예종목이다.

 

반세기 동안 합기도계는 갈등과 분열이 끊이지 않고 있다. 지난 2008년 통합단체로 대한체육회에 가맹을 했지만 몇몇 단체장들의 권리 주장으로 끝내 취소되고 말았다. 한 종목의 무예가 60여개의 법인단체로 쪼개진 경우는 어디에서도 찾아볼 수 없다.

 

합기도 단체들이 반목하는 동안 생활체육으로 활동하던 단체가 ‘대한민국합기도총협회’라는 명칭으로 법인을 설립하고, 대한체육회 정회원 단체로 가맹했다. 이 단체는 합기도의 모체라고 할 수 있는 단체는 물론 자신들이 소속되어 있던 단체까지도 흔들며 헤게모니를 거머쥐려 한다.

 

체육도장업 신고 관련 법률 등을 이용해 타 단체 소속 관장들까지 끌어 모으며 합기도계의 근간을 뒤집어 놓고 있다. 대한체육회 정회원 단체라는 완장(腕章)을 차고나니 기라성 같은 원로선배들까지도 눈에 들어오지 않는 모양이다. 모든 합기도 단체들의 영역을 약육강식으로 침범하고 있어 도덕성이 결여된 행동이라는 지적도 나온다.

 

합기도인으로서 비겁한 처사가 아닐 수 없다. 진정한 합기도인이라면 공존하며 예를 지키는 것이 기본이고 도리이다. 올바른 수장이라면 합기도계의 화합을 이끌어 내는데 집중해야 한다.

 

대한체육회 규정에 따라 체육회장 선거 전까지 종목별 단체장 선거를 실시해야 한다. 대한합기도총협회 역시 회장 선거를 앞두고 있다. 이제 합기도 통합은 차기 회장에게 기대할 수밖에 없다. 일각에서는 대한합기도총협회가 임원 한 사람에게 다음 회장직을 위임한다는 의혹을 제기하고 있다. 만약 사실이라면, 이는 정당한 회장 선출 방식이 아니다. 아울러 장기집권의 불씨도 될 수 있다.

 

차기 회장은 도덕성을 갖춘 청렴한 인물이어야 한다. 양질호피(羊質虎皮) 같은 위선자가 회장으로 당선된다면 합기도의 미래는 없다. 학연, 지연, 혈연 등으로 분파를 만들고 단체 간 파벌싸움을 일으켜 합기도 발전에 장애를 초래하는 무책임한 인물이 회장이 되어서는 안 된다. 책임자가 올바르지 못하면 함께하는 사람들도 혼탁해진다. 조직에서 정의가 사라지고 부정부패가 발생한다.

 

차기 회장은 합기도 발전에 저해가 되는 요인을 과감히 제거하고, 단체통합을 이뤄야 한다. 합기도의 기술체계를 통일 시키고, 체계화된 교육시스템을 구축해야 한다. 일선지도자를 위해 도장운영프로그램을 현대화 시켜 제공하고, 합기도에 대한 홍보에도 아낌없는 지원을 해야 한다. 합기도인들의 복지증진 시스템도 만들어야 한다.

 

대다수 합기도인들은 대한체육회에 가맹된 합기도 단체에 대한 실망이 크다. 합기도계의 숙원인 단체통합에는 신경을 쓰지 않고 오직 잿밥에만 눈이 멀어 있다는 평이다. 탄식만 하지 말고 합기도 100년을 위해 이번만큼은 과감한 개혁을 할 수 있는 훌륭한 인물을 차기 회장으로 선출해야 할 것이다.

최종표 발행인 최종표 발행인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무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관련기사목록
[합기도] 합기도 100년, 통합단체가 절실하다 최종표 발행인 2020/12/03/
[합기도] 멈추지 않는 합기도계의 갈등과 분열 대한본국검예협회 임성묵 총재 2020/03/02/
[합기도] 일선관장들 집합! 합기도계가 어둠속으로 빠져든다 대한기도회 합기도무술협회 최상수 회장 2020/02/20/
[합기도] 합기도 지도사 자격증 발부, ‘특정 단체 독점 우려’ 조준우 기자 2020/01/22/
[합기도] 대한합기도협회, ‘합기도인 송년회’ 개최 조준우 기자 2019/12/11/
[합기도] 스페인에 울려 퍼진 ‘합기도 함성’ 부산 한달용 기자 2019/12/08/
[합기도] 제12회 부산시장기 전국합기도대회, 사상화학합기도 종합우승 부산 한달용, 김석희 기자 2019/11/08/
[합기도] 합기도 도장, ‘체육시설업법’에 포함돼 조준우 기자 2019/06/28/
[합기도] 실버 건강이 넘치는 대구 수성구민운동장 구미 강상호 기자 2019/05/23/
[합기도] [영상] 비룡체육관 시범팀, 전국청소년합기도페스티벌 우승 차지 장민호 기자 2019/04/30/
[합기도] 최강자는 누구? 제15회 전국청소년합기도페스티벌, 28일 ‘개막’ 장민호 기자 2019/04/25/
[합기도] 제2회 연제구청장기 합기도대회, 성료… 신화합기도 ‘종합우승’ 차지 부산 한달용 기자 2019/04/17/
[합기도] ‘합기도의 함성’ 부산 낙동강변에 울려퍼지다! 부산 한달용 기자 2018/12/24/
[합기도] 오세림 총재 “합기도, 스포츠 이전에 무예로서 가치 인정해야” 조준우 기자 2018/12/20/
[합기도] 승자독식(勝者獨食)에 얼룩지는 합기도계 최종표 발행인 2018/12/17/
[합기도] 제19회 부산합기도중앙협회장기 대회, 제일합기도본관 ‘종합우승’ 부산 한달용 기자 2018/12/13/
[합기도] [포토] 국제연맹합기도중앙협회, 합기도 세계화에 앞장 부산 한달용 기자 2018/12/10/
[합기도] 대한체육회 정회원 단체인 합기도, 교육비 ‘비싸다’ 논란 조준우 기자 2018/11/14/
[합기도] 제11회 부산시장기 전국합기도선수권대회, 대구 일도관 ‘종합우승’ 부산 한달용, 김석희 기자 2018/11/06/
[합기도] 2018 경기도 학생무예대축전, 성황리에 열려 원하나 기자 2018/10/22/
광고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민간 실내체육시설 지원, ‘1타3만 체육쿠폰’ 접수 시작 / 최현석 기자
공공기관 대한체육회, 대선후보 초청 말이나 되나 / 조준우 기자
전국의 무예도장, 항노화(抗老化) 실천하는 향도(嚮導) / 오노균 K항노화연구소장
문체부, 골프 대중화 선언…골프장 확충, 캐디 선택제 추진 / 장민호 기자
손흥민, 월드컵 최종예선 두 경기 못 뛸 듯 / 조준우 기자
‘유구무비지’에 나오는 기운을 쓰는 법 / 김영만 무예연구가
챔피언 은가누, 레슬링으로 가네 꺾고 6연승 질주 / 조준우 기자
대한체육회, 합기도‧족구 전국체전 시범종목으로 채택 / 최현석 기자
대한우수협회, 브리스바이오와 후원 협약 맺어 / 조준우 기자
춘천코리아오픈국제태권도대회, 국비 1억5천만원 확보 / 장민호 기자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