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뉴스
스포츠
강정호, 여론 악화로 결국 KBO리그 복귀 철회
기사입력: 2020/06/30 [16:27]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무예신문


강정호가 국내 프로야구 복귀 의사를 철회했다.

 

강정호는 지난 6월 29일 자신의 SNS에 입장문을 올리고 “긴 고민 끝에 조금 전 히어로즈에 연락드려 복귀 신청 철회 의사를 전했다”고 밝혔다.

 

강정호는 “제가 매우 큰 잘못을 저질렀다는 사실을 다시 한 번 느꼈다. 변화된 모습을 보여드리고 싶었던 마음도, 히어로즈에서 야구를 하고 싶었던 마음도 모두 저의 큰 욕심이었다”며 “제 욕심이 야구팬 여러분과 KBO리그, 히어로즈 구단 그리고 야구선수 동료들에게 짐이 되었다는 것을 너무 늦게 깨달았다. 복귀를 진행하는 과정에서 피해를 받은 모든 관계자분들에게 진심으로 사과드린다”고 했다.

 

강정호는 2014시즌까지 프로야구 넥센 히어로즈에서 뛰다가 2015년 미국 메이저리그 피츠버그 파이리츠 구단으로 이적했다. 2015년 타율 0.287, 15홈런, 58타점을 올리고 내셔널리그 올해의 신인 선수 투표에서 3위에 오르기도 했다.

 

그러나 2016년 12월 서울에서 음주운전 뺑소니 사고를 일으켰고, 과거 두 차례나 더 음주운전을 한 사실도 드러났다. 이에 음주운전 ‘삼진 아웃제’로 징역 8월, 집행유예 2년을 선고받았다.

 

다시 메이저리그 복귀를 노렸으나 예전의 기량을 회복하지 못하고 지난해 피츠버그에서 방출됐다. 이후 국내 KBO리그 복귀를 시도했으나 ‘강정호를 퇴출해달라’는 청와대 국민청원까지 등장하는 등 싸늘해진 여론으로 결국 이마저 무산됐다.

장민호 기자 장민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무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관련기사목록
[강정호] 강정호, 여론 악화로 결국 KBO리그 복귀 철회 장민호 기자 2020/06/30/
[강정호] KBO, 강정호 솜방망이 징계…실격 1년 봉사활동 300시간 조준우 기자 2020/05/26/
[강정호] ‘음주운전 삼진 아웃’ 강정호, 결국은 KBO로 복귀 조준우 기자 2020/05/02/
[강정호] 강정호, 美 메이저리그 복귀 ‘성공적’ 무예신문 편집부 2018/09/30/
[강정호] 강정호, 2년만에 메이저리거로 복귀한다 조준우 기자 2018/09/28/
[강정호] ‘음주 운전’ 강정호, 체육 연금 자격 박탈 무예신문 편집부 2017/09/06/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정달순 회장 “대한민국 합기도, 각 단체 정체성 인정하며 공존할때 진일보 할 수있다” / 조준우 기자
문체부ㆍ한국스포츠정책과학원, 전통무예 DB구축 위한 조사 실시 / 조준우 기자
우즈벡 태권도 국가대표 김진영 감독 사망… 대표팀 ‘충격’ / 장민호 기자
박창순 경기도의원, 도교육청 전통무예 진흥 및 지원 조례안 발의 / 최현석 기자
층간소음과 처진 엉덩이 / 박경준 교수
추억의 스포츠영화 이야기 ‘내 인생의 마지막 변화구’ / 김주철 영화컬럼니스트
경남도청 유도팀, 2021 전국실업최강전 남자단체전 ‘우승’ / 장민호 기자
이동섭 국기원장, MBN 토요포커스 출연…태권도 발전 방안 등 견해 밝혀 / 장민호 기자
세계태권도연맹 시범단, 美 아메리카 갓 탤런트에서 골든 버저 획득 / 장민호 기자
실내체육시설, 코로나로 빚은 늘고 임대료는 밀리고 / 최현석 기자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