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무예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뉴스
무예
천호진 부친상… ‘1세대 프로레슬러’ 천규덕 별세
기사입력: 2020/06/03 [10:34]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 무예신문


한국 프로레슬러 1세대인 천규덕 씨가 6월 2일 지병으로 별세했다.(향년 88세)


故 천규덕 씨는 군인이던 시절 TV에서 역도산의 경기를 보고 레슬링에 입문하게 된다. 레슬링과 당수를 접목한 자신만의 기술로 사각의 링을 평정하며 한국 프로레슬링 주니어 헤비급 챔피언에 등극하기도 했다.

 

‘박치기왕’ 김일, ‘비호’ 장영철과 함께 60, 70년대 한국 프로레슬링의 황금기를 이끌었다. 필살기로는 당수치기, 2단 돌려차기 등이 있으며, ‘당수촙의 대가’로 불렸다. 6.25전쟁 참전 유공자이기도 하다.


유족으로는 중견 연기자인 천호진씨 등이 있으며, 빈소는 인천 나은병원장례식장이다. 발인은 4일 오전 5시 30분이며, 장지는 서울 국립현충원이다.

장민호 기자 장민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무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천호진] 천호진 부친상… ‘1세대 프로레슬러’ 천규덕 별세 장민호 기자 2020/06/03/
가장 많이 읽은 기사
한국경찰무도협회, 사범 교육 및 세미나 개최 / 강준철 기자
‘문체부’ 전통무예위원 선임과 무예 종목지정 우려 / 대한본국검예협회 임성묵 총재
수난(受難) 속에서 만들어진 전통무예진흥법① / 무예신문 편집부
바태연 “문체부ㆍ대한체육회, 故 최숙현 사건 책임져야” / 장민호 기자
국기원 세계태권도연수원, 체육지도사 검정위원 모집 / 장민호 기자
수난(受難) 속에서 만들어진 전통무예진흥법② / 무예신문 편집부
수난(受難) 속에서 만들어진 전통무예진흥법③ / 무예신문 편집부
전통무예진흥위원회 위원명단 뒤늦게 공개 / 조준우 기자
수난(受難) 속에서 만들어진 전통무예진흥법④ / 무예신문 편집부
수난(受難) 속에서 만들어진 전통무예진흥법⑤ / 무예신문 편집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