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뉴스
스포츠
‘배구여제’ 김연경, 터키 코로나 상황 심각해 귀국
기사입력: 2020/04/15 [18:29]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 김연경 인스타그램 (무예신문)


터키 여자 프로배구 리그에서 뛰는 우리나라 여자 배구의 간판 김연경(32·에즈자즈바쉬)이 귀국했다. 확진자가 6만명을 돌파한 터키에 잔류하는 것이 부담스러웠을 것으로 보인다.

 

코로나19 터키 확진자는 6만 1,049명이다. 2019-20 터키 여자 프로배구는 코로나19로 인해 플레이오프 진행이 무기한 중단됐다.

 

김연경은 현재 팀에서 주장을 맡고 있다. 에즈자즈바쉬는 터키여자프로배구 정규시즌 2위로 플레이오프에 진출한 상태다. 유럽배구연맹(CEV) 여자 챔피언스리그 8강에도 올랐다. 하지만 코로나19때문에 리그와 클럽대항전 토너먼트 모두 일정을 정할 수 없는 상황이다.

 

김연경은 귀국 후 자가 격리 2주를 해야 한다. 입국 5일 이내에 코로나19 검진도 받아야 한다.

 

터키는 유럽배구연맹 여자부 리그랭킹 1위에 올라있다. 김연경은 2011~2017년 페네르바흐체에 이어 2018년부터는 에즈자즈바쉬 소속으로 터키에서 뛰고 있다.

 

김연경은 현재 세계 최고 수준의 기량을 선보이는 배구 선수로 평가받고 있다.

조준우 기자 조준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무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김연경] 스포츠 스타 뿔났다! 김연경 악플러에 단호한 대처 조준우 기자 2020/11/27/
[김연경] ‘배구여제’ 김연경, 대한민국체육상 경기상 수상 장민호 기자 2020/10/15/
[김연경] 10년만의 김연경 복귀, 너무 기울어지는 여자 코트 조준우 기자 2020/08/31/
[김연경] ‘배구 여제’ 김연경, 국내 복귀 가능한가 조준우 기자 2020/06/03/
[김연경] ‘배구여제’ 김연경, 새 팀 찾아 나선다 조준우 기자 2020/05/24/
[김연경] ‘배구여제’ 김연경, 터키 코로나 상황 심각해 귀국 조준우 기자 2020/04/15/
[김연경] [무예만평] 배구여제 김연경, 페네르바체에 잔류하나? 최경탄 화백 2017/05/19/
가장 많이 읽은 기사
‘판공비 셀프 인상’ 이대호, 기자회견 열고 해명 / 조준우 기자
대무협-(주)또르르, 화장품브랜드 ‘무향(무인의 향기)’ 출시 / 임종상 기자
K-태권도국제협력단 이백수 단장 일행 본사 방문 / 장민호 기자
가짜 시각장애 유도선수 행세, 패럴림픽 출전 포상금 챙겨 / 장민호 기자
학교체육시설 개방 확대, 주민 이용율 높인다 / 조준우 기자
국민체육진흥공단, 국민주주단 워크숍 열어 / 조준우 기자
합기도 100년, 통합단체가 절실하다 / 최종표 발행인
장영달 前 의원, 대한체육회 회장 선거 출마 선언 / 장민호 기자
‘팀 킴’이 제기한 갑질 논란 해당자들 제명 처분 받아 / 조준우 기자
‘소문난 잔치’ 먹을 것 없었던 타이슨 매치 / 조준우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