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뉴스
스포츠
대회 연기로 애매해진 ‘올림픽 출전권’… 각 종목 연맹기준 새로 마련해야
기사입력: 2020/03/26 [11:30]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 사진 : 도쿄올림픽 공식홈페이지 (무예신문)


올림픽 출전권은 대개 대회 1년 전부터 1개월 앞까지 예선을 치르거나 각종 포인트를 따져서 부여한다. 이번엔 상황이 묘해졌다.

 

대한체육회는 3월 10일 기준으로 한국은 19개 종목 157명의 국가대표선수가 올림픽 출전권을 확보했다고 전했다.

 

대한체육회는 “토마스 바흐 IOC(국제올림픽위원회) 위원장과 이기흥 대한체육회장 등 각국 국가올림픽위원회(NOC) 대표가 화상회의를 할 때, ‘이미 올림픽 출전권을 확보한 57% 선수들에 대해선 자격을 유지할 방침'이라는 얘기가 있었다”고 밝혔다.

 

단 구기종목이나 양궁처럼 국가 차원에서 획득한 출전권은 예외다. 현재 국가대표인 선수들이 내년 올림픽에는 출전 못 할 수 있다. ‘23세 이하’가 출전하는 축구는 대회가 1년 미뤄졌기 때문에 1998년 1월 1일 이후 출생 선수만 올림픽에 나갈 수 있다.

 

전 종목 티켓을 딴 양궁은 앞으로 어떤 절차를 통해 대표 선수를 결정할지 협회가 결정할 것으로 보인다. 내년까지 지금의 기록과 컨디션을 유지한다는 보장이 없기 때문이다.

 

대한육상연맹은 “올림픽 출전권을 딴 선수들도 자격을 유지하려면 랭킹 포인트 등 일정 수준의 조건을 충족해야 할지 모른다”고 했다.

 

코로나 사태로 올림픽 예선전 또는 랭킹 포인트 대회가 미뤄졌던 종목은 각 종목 국제연맹이 기준을 새로 마련해야 한다.

 

이래저래 올림픽 출전권 문제는 복잡해졌다.

조준우 기자 조준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무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도쿄올림픽] 도쿄올림픽 조직위, 간소화로 3,200억원 비용절감 예상 조준우 기자 2020/10/08/
[도쿄올림픽] 도쿄올림픽, 비용 절감 위한 축소 규모 윤곽 드러나 조준우 기자 2020/09/25/
[도쿄올림픽] IOC “코로나19 상관없이 내년 도쿄올림픽 개최한다” 최현석 기자 2020/09/07/
[도쿄올림픽] IOC 바흐 위원장 “도쿄올림픽 안전해야 개최할 수 있다” 장민호 기자 2020/07/23/
[도쿄올림픽] 도쿄올림픽 첫 경기는 원전 사고 지역인 ‘후쿠시마’ 조준우 기자 2020/07/18/
[도쿄올림픽] ‘도쿄올림픽’ 간소화 합의, 취소는 없다 무예신문 편집부 2020/06/12/
[도쿄올림픽] 입장식도 없을 판인 ‘도쿄올림픽’ 조준우 기자 2020/05/25/
[도쿄올림픽] IOC 조정위원장 “도쿄올림픽 개최 여부 오는 10월 결정” 장민호 기자 2020/05/23/
[도쿄올림픽] IOC 바흐 위원장 “도쿄올림픽 내년에 개최 못하면 끝” 조준우 기자 2020/05/21/
[도쿄올림픽] 코로나19 닮은 엠블럼 패러디에 도쿄 올림픽조직위 발끈 조준우 기자 2020/05/20/
[도쿄올림픽] [만평] 도쿄올림픽 출전권, 형평성이냐? 경기력이냐? 윤영진 기자 2020/05/19/
[도쿄올림픽] 日언론, “올림픽 중단 선언하고 올림픽 예산 코로나 사태에 써라” 조준우 기자 2020/04/27/
[도쿄올림픽] 도쿄올림픽 핸드볼 최종예선 내년 3월 개최 조준우 기자 2020/04/26/
[도쿄올림픽] 백신 없으면, 연기한 올림픽도 개최 어려울 수 있다 조준우 기자 2020/04/20/
[도쿄올림픽] 도쿄올림픽, 사상 최초 음료 반입 ‘무더위가 무서워’ 조준우 기자 2020/04/01/
[도쿄올림픽] 도쿄올림픽, 내년 7월 23일 개막 유력 조준우 기자 2020/03/30/
[도쿄올림픽] 대회 연기로 애매해진 ‘올림픽 출전권’… 각 종목 연맹기준 새로 마련해야 조준우 기자 2020/03/26/
[도쿄올림픽] 도쿄올림픽, 연기 최종 확정…124년 만에 처음 조준우 기자 2020/03/25/
[도쿄올림픽] 급변하는 도쿄올림픽, 아베ㆍIOC 정상 개최 입장에 변화 움직임 조준우 기자 2020/03/23/
[도쿄올림픽] 육상 스타 칼 루이스 “도쿄올림픽 2년 연기해야” 조준우 기자 2020/03/22/
가장 많이 읽은 기사
‘UFC’ 하빕 누르마고메도프, 돌연 은퇴 선언 / 조준우 기자
‘코리안 좀비’ 정찬성, 오르테가에 무릎 꿇어 / 조준우 기자
3만원 할인받고 태권도장 가자! 할인소비쿠폰 발급 / 장민호 기자
정다운, UFC 대회서 아쉽게 무승부 기록 / 조준우 기자
으름나무 열매의 효능 / 대전 임헌선 기자
최성환, 2020 추석장사씨름대회 한라장사 차지 / 장민호 기자
성장현 구청장, 네 번씩이나 신임 받은 국민 일꾼 ‘세계의 중심, 이제는 용산시대’를 이끈다 / 조준우 기자
무예신문, 공정과 정의가 살아있는 감시자가 되겠습니다 / 최종표 발행인
문평래 한국회장 “국내 유일 전통무예 매체의 명성 이어나가길” / 무예신문 편집부
故 조오련, 2020 대한민국 스포츠영웅에 선정되다 / 조준우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