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뉴스
스포츠
여자배구 도쿄올림픽 본선 행 확정 짓고, 포상금 1억 원 받아
기사입력: 2020/01/14 [13:53]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 무예신문


한국배구연맹(KOVO·이하 연맹)이 2020 도쿄올림픽 본선 행을 확정 지은 여자배구 대표팀에 포상금 1억 원을 전달했다. 

 

스테파노 라바리니 감독이 이끄는 한국 여자배구 대표팀은 1월 12일 태국 라콘라차시마에서 펼쳐진 2020 도쿄올림픽 아시아대륙예선 결승에서 태국에 세트스코어 3대0으로 승리했다.

 

이번 대회 한 장 걸린 2020 도쿄올림픽 본선 진출권을 딴 것이다. 대표팀은 이번 대회 예선부터 결승까지 전승을 기록했다.

 

배구연맹은 올림픽에서 금메달을 딸 경우 5억 원, 은메달 3억 원, 동메달은 2억 원, 4위는 1억 원을 지급할 예정이다. 

 

우리나라 여자배구 대표팀은 2012년 런던 대회 이후 3회 연속 올림픽 본선 진출에 성공했고, 1976년 몬트리올 올림픽에서 동메달을 획득한 바 있다.

조준우 기자 조준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무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여자배구] ‘흥벤저스’ 무너지다, GS칼텍스 ‘2020 KOVO컵 우승 조준우 기자 2020/09/06/
[여자배구] 여자배구 도쿄올림픽 본선 행 확정 짓고, 포상금 1억 원 받아 조준우 기자 2020/01/14/
[여자배구] 여자배구 국가대표팀, 사상 첫 외국인 감독 선임 장민호 기자 2019/01/27/
[여자배구] 한국 대표팀, 2018 세계여자배구선수권대회 출격 조준우 기자 2018/09/27/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으름나무 열매의 효능 / 대전 임헌선 기자
24반무예경당협회 임동규 총재, 별세 / 장민호 기자
무예정책의 모순(矛盾) / 허건식 박사
在美 태권도 원로의 제안, 국기원장 선거 일단은 기존 정관대로 / 이현곤 국기원태권도9단연맹 부회장
‘UFC’ 라이벌 대결 콜비 코빙턴, 타이론 우들리 눌러 / 조준우 기자
국기원태권도9단연맹, 새 집행부 출범 / 장민호 기자
프랑스오픈 테니스대회, 유관중으로 진행… 방역 당국 비판 / 조준우 기자
강남구청장 정순균 “대한민국 대표 지자체 江南, 할 일이 넘쳐난다” / 조준우 기자
박창순 경기도의원, 침체되어 있는 전통무예 활성화 방안 촉구 / 장민호 기자
유진, 상반신 누드 담긴 파격 화보 공개 / 최하나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