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뉴스
스포츠
‘쇼트트랙 여제’ 최민정, 4대륙대회 금메달
기사입력: 2020/01/12 [17:24]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무예신문


한국 여자 쇼트트랙의 간판 최민정(성남시청)이 부활했다.

 

최민정은 12일(한국시간) 캐나다 몬트리올에서 열린 ‘제1회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쇼트트랙 4대륙 선수권대회’에서 2개 종목을 석권했다.

 

최민정은 개인 여자 1,500m 결승에서 2분41초270을 기록하며 우승을 차지했다. 최민정은 레이스 초반 중위권을 유지하다 마지막 순간 아웃코스에서 선두로 치고 올라갔다. 최민정은 단 한 번도 선두자리를 빼앗기지 않고 결승선을 통과했다.

 

최민정은 이어 열린 여자 500m에서도 43초684의 기록하며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가장 늦게 스타트를 끊은 최민정은 최하위로 레이스를 시작했으나, 폭발적인 스피트를 과시하며 우승을 차지했다.

 

최민정은 올해 ISU 월드컵 개인전에서 단 한 개의 금메달도 획득하지 못하며 힘든 시간을 보냈다.

 

남자부에선 황대헌(한국체대)이 2개 종목에서 금메달을 차지했다. 황대헌은 남자 1,500m에서 2분21초140, 500m에서 40초695로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장민호 기자 장민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무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최민정] ‘쇼트트랙 여제’ 최민정, 4대륙대회 금메달 장민호 기자 2020/01/12/
[최민정] [평창올림픽] 최민정, 女 쇼트트랙 1,500m 금메달 장민호 기자 2018/02/18/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코로나19’ 체육도장이 불안하다 / 최종표 발행인
세계무예마스터십위원회, 제19차 이사회 개최 / 최현석 기자
대한체육회, 체육인교육센터 건립 우선협상자 ‘장흥군’ 선정 / 장민호 기자
국내 최대 규모 스포츠레저산업 전시회 ‘SPOEX 2020’ 취소 / 조준우 기자
집단폭행 태권도 유단자들에 ‘살인혐의’ 적용 / 최현석 기자
영화 기생충의 ‘1인치의 장벽’과 태권도 ‘한국어 구령’ / 한중지역경제협회 회장 이상기
손준오, 제17회 국제 엠타이틀 챔피언쉽 ‘우승’ / 부산 한달용. 김석희 기자
UFC 랭킹 발표, ‘코리아좀비’ 정찬성 4위 / 조준우 기자
으름나무 열매의 효능 / 대전 임헌선 기자
문체부, 국가대표 훈련지원 예산 부당사용 단체 고발키로 / 장민호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