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종합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뉴스
종합
격투기, ‘판타지 스포츠’ 모바일앱으로 즐긴다!
기사입력: 2019/09/26 [18:02]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사진 :  ONE Championship (무예신문)


MLB를 시작으로 NBA 등 다른 미국스포츠로 확대됐고 유럽프로축구에도 보편화된 ‘판타지 스포츠’가 격투기에도 도입된다.

 

아시아 최대 격투기단체인 ONE Championship(원챔피언십)은 9월 24일 ONE Fantasy 출시했다. ‘판타지 스포츠는 실제 선수의 성적을 바탕으로 한 시뮬레이션 게임으로 원챔피언십 공식 애플리케이션 ONE Super App에 내장된 게임이다.

 

ONE Fantasy는 원챔피언십 모든 대회를 대상으로 한다. 게임 이용자는 자신의 팀에 원챔피언십 파이터를 추가한 다음 앞으로 있을 경기 승률을 예상하여 순서대로 배열한다.

 

예를 들어 ONE Fantasy 이용자 A가 자신의 팀에 원챔피언십 파이터 추성훈, 박대성, 윤창민, 김대환, 권원일을 추가한 후 1~5번 선수를 박대성-김대환-추성훈-윤창민-권원일으로 설정했다. 박대성이 승리하면 김대환, 추성훈, 윤창민, 권원일이 이길 때보다 더 많은 포인트를 얻는다.

 

ONE Super App 이용은 안드로이드와 애플 iOS 모두 가능하다. ONE Fantasy 게이머는 ONE Super App를 통해 실시간으로 대회 결과가 반영된 점수를 확인할 수 있다.

 

원챔피언십은 세계랭킹 등 다양한 유인책으로 ONE Fantasy 게임에 재미를 더한다. 자세한 사용방법은 ONE Super App를 참고하면 된다.

최현석 기자 최현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무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원챔피언십] 김재웅, 원챔피언십 데뷔 확정 상대는 우루티아 최현석 기자 2019/11/05/
[원챔피언십] ‘격투 천재’ 그리스천 리, 원챔피언십 라이트급 그랑프리 출전 최현석 기자 2019/10/08/
[원챔피언십] 격투기, ‘판타지 스포츠’ 모바일앱으로 즐긴다! 최현석 기자 2019/09/26/
[원챔피언십] ‘일본 격투기 전설’ 아오키 신야, “홈에선 질 수 없다” 최현석 기자 2019/09/09/
[원챔피언십] ‘일본 격투기 전설’ 오카미 유신, 자존심 회복할까? 최현석 기자 2019/09/04/
[원챔피언십] 격투기단체 원챔피언십, e스포츠대회 개최 ‘윈윈’ 노려 최현석 기자 2019/08/21/
[원챔피언십] ‘UFC’ 前 챔피언 존슨, 원챔피언십 GP 결승 진출 장민호 기자 2019/08/08/
[원챔피언십] 박대성, 22일 만에 ‘원챔피언십’ 출격…상대는 바나리오 조준우 기자 2019/08/02/
[원챔피언십] ‘원챔피언십’ 박대성, 에토기미히로에 TKO승 거둬 최현석 기자 2019/07/15/
[원챔피언십] ‘K-1 전설’ 조르지오 페트로시안 명예회복 노린다 최현석 기자 2019/07/03/
[원챔피언십] ‘한국계 그래플링 신동’ 크리스티안 리, 격투기 전설 아오키와 대결 최현석 기자 2019/05/16/
가장 많이 읽은 기사
‘UFC’ 하빕 누르마고메도프, 돌연 은퇴 선언 / 조준우 기자
정다운, UFC 대회서 아쉽게 무승부 기록 / 조준우 기자
3만원 할인받고 태권도장 가자! 할인소비쿠폰 발급 / 장민호 기자
2020 KTK CHAMPIONSHIP, 다음달 28일 개최 / 임성진 기자
대한체육회, 회장선거 관리규정 개정안 의결 / 장민호 기자
‘코리안 좀비’ 정찬성, 오르테가에 무릎 꿇어 / 조준우 기자
으름나무 열매의 효능 / 대전 임헌선 기자
대한태권도협회, “동승보호자 인건비 감당 안 돼” 지원 촉구 / 조준우 기자
마고 문화축전 봉행제, 지리산 노고단에서 거행 / 장영민 기자
故 조오련, 2020 대한민국 스포츠영웅에 선정되다 / 조준우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