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무예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뉴스
무예
‘일본 격투기 전설’ 아오키 신야, “홈에선 질 수 없다”
기사입력: 2019/09/09 [10:55]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 사진 : ONE Championship 제공 (무예신문)


일본 종합격투기 레전드 아오키 신야(36)가 동남아시아 강자를 맞아 재기전을 치른다.


아오키는 오는 10월 13일 일본 도쿄 국기관에서 ‘원챔피언십(ONE Championship) 100번째 메인대회’에 출전하여 필리핀 호노리오 바나리오(30)와 대결한다.


아오키는 라이트급, 바나리오는 페더급 챔피언을 지냈다. 원챔피언십 전적은 아오키가 9승 3패, 바나리오는 8승 9패이다.


아오키는 한국계, 바나리오는 한국인에게 직전 경기 패배를 당했다. 한국계 파이터 크리스천 리(21), 한글 이름 이성룡은 지난 5월17일 싱가포르대회에서 아오키를 꺾고 제7대 원챔피언십 라이트급 챔피언에 등극했다.


바나리오는 지난 8월 2일 박대성(26)과 대결한 필리핀 마닐라대회에서 만장일치 판정으로 졌다.


아오키는 2007~2010년 라이트급 세계 2위로 평가되며 2009년 이후 일본 14경기 전승이라는 기록은 현재진행형이다.

최현석 기자 최현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무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관련기사목록
[원챔피언십] 김재웅, 원챔피언십 데뷔 확정 상대는 우루티아 최현석 기자 2019/11/05/
[원챔피언십] ‘격투 천재’ 그리스천 리, 원챔피언십 라이트급 그랑프리 출전 최현석 기자 2019/10/08/
[원챔피언십] 격투기, ‘판타지 스포츠’ 모바일앱으로 즐긴다! 최현석 기자 2019/09/26/
[원챔피언십] ‘일본 격투기 전설’ 아오키 신야, “홈에선 질 수 없다” 최현석 기자 2019/09/09/
[원챔피언십] ‘일본 격투기 전설’ 오카미 유신, 자존심 회복할까? 최현석 기자 2019/09/04/
[원챔피언십] 격투기단체 원챔피언십, e스포츠대회 개최 ‘윈윈’ 노려 최현석 기자 2019/08/21/
[원챔피언십] ‘UFC’ 前 챔피언 존슨, 원챔피언십 GP 결승 진출 장민호 기자 2019/08/08/
[원챔피언십] 박대성, 22일 만에 ‘원챔피언십’ 출격…상대는 바나리오 조준우 기자 2019/08/02/
[원챔피언십] ‘원챔피언십’ 박대성, 에토기미히로에 TKO승 거둬 최현석 기자 2019/07/15/
[원챔피언십] ‘K-1 전설’ 조르지오 페트로시안 명예회복 노린다 최현석 기자 2019/07/03/
[원챔피언십] ‘한국계 그래플링 신동’ 크리스티안 리, 격투기 전설 아오키와 대결 최현석 기자 2019/05/16/
가장 많이 읽은 기사
무예독립, 식민 잔재 일본무도 청산이 답이다 / 장영민 대한궁술원장
문체부, 故 아흐메드 모하메드 풀리 아프리카태권도연맹 회장에 체육훈장 추서 / 최현석 기자
UFC 정찬성, 다음달 옥타곤에 오른다…댄 이게와 대결 / 조준우 기자
국기원 세계태권도연수원, ‘성인ㆍ노인 태권도 교육 교재’ 발간 / 장민호 기자
신성대, 전국종별태권도선수권대회 남녀 동반 ‘우승’ / 장민호 기자
인타임즈인, 스페셜올림픽코리아 선수 후원 협약 / 무예신문 편집부
수성구청 여자태권도선수단, 전국태권도대회 5인조단체전 ‘金’ / 장민호 기자
유도, 도쿄올림픽 국가대표 최종 평가전 8일 양구서 ‘개막’ / 장민호 기자
고양시, 2022 세계태권도품새선수권대회 엠블럼ㆍ마스코트 확정 / 장민호 기자
제4회 협회장기 전국 중고등학교 검도대회 성료 / 최현석 기자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