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무예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뉴스
무예
UFC 헤비급 빅 매치, 코미어vs미오치치
기사입력: 2019/08/04 [18:27]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 무예신문

UFC 헤비급 최고의 빅 매치가 성사됐다. 다니엘 코미어(40·미국)와 스티페 미오치치(37·미국)의 두 번째 대결이다.

 

코미어와 미오치치는 8월 18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애너하임 혼다센터에서 열리는 UFC 241 메인이벤트에서 충돌한다. 현재 UFC 헤비급 챔피언인 코미어가 전 챔피언인 미오치치를 상대로 2차 방어전을 치르는 것이다.

 

두 선수는 작년 7월 8일 승부를 벌인 바 있다. 당시 UFC 226 타이틀전에서 코미어가 승리를 거뒀다. 그 경기로 코미어는 라이트헤비급에 이어 헤비급까지 두 체급을 석권하게 됐다.

 

두 번째 대결을 앞둔 두 선수의 자신감은 대단하다. 코미어는 "미오치치는 나를 이길 실력이 없다"며 승리를 확신했다. 미오치치는 "1차전과는 다른 이길 전략이 있다"며 대응했다.​

조준우 기자 조준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무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ufc] ‘UFC’ 하빕 누르마고메도프, 전지훈련 중단하고 고국 귀환 최현석 기자 2020/03/25/
[ufc] ‘UFC 249’ 뉴욕 개최는 무산, 다른 나라에서라도 강행 최현석 기자 2020/03/22/
[ufc] UFC 답지 않은 경기, 아데산야 방어는 성공 조준우 기자 2020/03/08/
[ufc] ‘UFC’ 얀 블라코비치, 코리 앤더슨 1라운드에 제압 조준우 기자 2020/02/18/
[ufc] 前 챔피언 잡은 블레이즈, 도전자 자격 더욱 단단해져 조준우 기자 2020/01/28/
[ufc] 격투기 팬들 관심 집중, 앤서니 스미스 VS 글로버 테세이라 조준우 기자 2020/01/28/
[ufc] 오르테가 부상, UFC 부산 빅 매치 차질… 정찬성 상대는 누구? 조준우 기자 2019/12/06/
[ufc] ‘UFC 부산’강타자 모랄레스 상대로 출격하는 마동현 조준우 기자 2019/12/05/
[ufc] 옥타곤서 펼쳐질 세기의 대결, 퍼거슨 vs 하빕 조준우 기자 2019/12/04/
[ufc] ‘슈퍼보이’ 최두호, 2년 만에 옥타곤 출격 조준우 기자 2019/12/02/
[ufc] ‘UFC 파이트나이트 부산’ 2차 티켓 오픈 조준우 기자 2019/11/06/
[ufc] UFC, 오는 12월 부산대회 개최… 외즈데미르 VS 라키치 조준우 기자 2019/09/21/
[ufc] ‘UFC' 테세이라, 젊은 파이터 니키타 그릴로프 제압 최현석 기자 2019/09/15/
[UFC] 명불허전 파울로 코스타, 13전 전승 이어가 조준우 기자 2019/08/19/
[ufc] ‘UFC’ 강경호 쾌조의 2연승, 브랜든 데이비스 이겨 조준우 기자 2019/08/19/
[ufc] ‘UFC’ 다니엘 코미어, 한 여름의 지각 변동 조준우 기자 2019/08/05/
[ufc] UFC 헤비급 빅 매치, 코미어vs미오치치 조준우 기자 2019/08/04/
[ufc] 최승우, 3개월 만에 옥타곤 출격 조준우 기자 2019/07/26/
[ufc] [UFC] 하파엘 도스 안요스, 신예 에드워즈에 ‘무릎 꿇어’ 최현석 기자 2019/07/22/
[ufc] ‘UFC’ 저스틴 게이치, 에드손 바르보자 제압 조준우 기자 2019/03/31/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작지만 의미 깊었던 ‘국기태권도 법제정 2주년 기념식’ / 조준우 기자
유진, 상반신 누드 담긴 파격 화보 공개 / 최하나 기자
국기원 원장 직무대행에 ‘칼날 논리’ 손천택 이사 / 조준우 기자
코로나19에도 식지 않은 택견 열정, 프랑스 유튜버 기욤 화제 / 최현석 기자
문화체육관광부, 2020 무예분야 장관상 공모결과 발표 / 장민호 기자
학교운동부에 과학적 훈련 위한 기기 구입 지원 / 장민호 기자
‘집콕운동’으로 우리 모두 건강하게…문체부, 운동영상 매주 배포 / 장민호 기자
국기원 신임 이사장에 전갑길 이사 당선 / 조준우 기자
도쿄올림픽 태권도 출전권 그대로 유지 / 조준우 기자
으름나무 열매의 효능 / 대전 임헌선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