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피니언 > 심층연재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오피니언
심층연재
선술수련의 양생적 효과
기사입력: 2019/07/17 [18:13]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 명지대학교 명예교수대한전통선술협회 회장이학박사 허일웅 (무예신문)     ©무예신문

선술(仙術)은 동양 3국의 보편적 전통 체육 내지는 움직임을 통한 양생법에 대한 한국만의 특성을 가진 인식(認識)을 선술이라고 할 수 있다.

 

이는 광의의 선술이라 할 수 있고, 협의의 선술인 무술(武術)의 특성에 대하여 살펴보면 현대적인 협의의 선술은 선(仙)과 무술의 결합이라고 할 수 있다. 다시 말하면 선도(仙道)와 무술의 결합이고, 결국에는 무술의 양생(養生)으로의 전환(轉換)이라고 했다.

 

현대의 물질문명의 가장 큰 단점은 오히려 발달된 과학이 건강을 위협한다는 것이다. 과학의 발달은 운송 수단의 발달을 가져와 이제는 멀지 않은 거리도 자동차를 타고 갈 정도이다. 이로 인해 운동의 부족에 노출된 현대인은 당뇨를 비롯해서 비만과 고혈압 등의 생활습관병에 시달리고 있다.

 

무술에서 전환한 선술은 동양 전통적 움직임의 요소인 삼조(三調)의 수련에 보다 적극성을 둔 것이다. 지금 세계적으로 각광을 받고 움직이는 선(動禪; Moving Zen)이라고 하는 태극권이 무술에서 양생으로 전환한 대표적인 경우이다.

 

한국적인 기공(氣功)인 선술의 특징은 움직임에 호흡(呼吸)이 결합되므로 그 동작이 완만하고 부드럽다. 그래서 미학적(美學的)인 면이 나타난다. 호흡(呼吸)과 동작을 결합(結合)한다는 것은 기(氣)의 운용을 뜻하는 것이다.

 

우리 몸의 근원적인 생명력이라고 할 수 있는 기를 운용하여 움직이는 것은 원초적인 생명력을 수련하는 것이다. 따라서 선술은 그 양생적 효과가 매우 크다.

허일웅 명예교수 허일웅 명예교수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무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선술] 선술수련의 양생적 효과 허일웅 명예교수 2019/07/17/
[선술] 2019 회장배 전통선술대회, 용인서 열려 강용준 수습기자 2019/06/24/
[선술] [선술(仙術)수련의 필요조건] 칠정육욕(七情六欲) 조절 허일웅 명예교수 2019/06/18/
[선술] 제4회 강남구청장배 전통선술대회, 25일 개최 장민호 기자 2019/05/22/
[선술] 전통선술(선무예) 수련의 필요조건! 생사관(生死觀)에 투철해야 허일웅 명예교수 2019/05/15/
[선술] 선술(仙術)의 수련 원칙 허일웅 명예교수 2019/04/16/
[선술] 2019 회장배 전국전통선술대회, 6월 ‘커밍순’ 장민호 기자 2019/04/15/
[선술] 선술(선무예)이 예술성으로의 특성 허일웅 명예교수 2019/03/16/
[선술] 선술(仙術)수련이 양생법으로서 갖는 가치 허일웅 명예교수 2019/02/16/
[선술] 선술(仙術)의 무예로서의 가치성 허일웅 명예교수 2019/01/15/
[선술] 선술(仙術)과 홍익(弘益) 사상 허일웅 명예교수 2018/09/18/
[선술] 선술(仙術)의 현대적 의미 허일웅 명예교수 2018/08/16/
[선술] 한국, 제3회 국제헬스치궁대회 참가 우수한 성적 거둬 조준우 기자 2018/08/14/
[선술] [무예신문] 서울놀이마당서 펼쳐진 ‘전통선술’ 시범 무예신문 편집부 2017/04/24/
[선술] 2017 회장배 전국전통선술대회, 다음달 27일 개최 조준우 기자 2017/04/16/
[선술] 한국카이로프랙틱중앙회, 대한전통선술협회와 손잡고 특강 시작 조준우, 임종상 기자 2017/04/04/
[선술] 전통선술 지도자팀의 시범 모습 무예신문 편집부 2013/07/01/
[선술] 제2회 광명시생활체육 전통선술대회, 열려 여창용 기자 2013/07/01/
[선술] 2013 국민생활체육 전국전통선술대회 ‘성료’ 유기효 기자 2013/06/05/
[선술] 헬스치궁 역근경(易筋經)의 공법(2) 허일웅 회장 2012/11/30/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소녀시대 태연, 종로에서 오고무? / 최하나 기자
‘UFC’ 강경호 쾌조의 2연승, 브랜든 데이비스 이겨 / 조준우 기자
문체부, 전통무예 진흥 기본계획 발표… ‘전통무예의날’ 지정 / 장민호 기자
세계무예마스터십 차기대회 개최지, 유치경쟁 ‘치열’ / 조준우 기자
대한체육회. “체육회-KOC 분리 말도 안돼” 강력 반발 / 장민호 기자
산딸나무, 껍질ㆍ잎ㆍ열매 효능 다 달라 / 대전 임헌선 기자
명불허전 파울로 코스타, 13전 전승 이어가 / 조준우 기자
으름나무 열매의 효능 / 대전 임헌선 기자
2019 월드태권도 월드컵 품새챔피언십, 대만ㆍ미국 강세 / 장민호 기자
무예를 통해 자신감을 얻다! ‘제3회 무예 열린학교 프로젝트’ 성료 / 최현석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