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종합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뉴스
종합
광주세계수영선수권조직위, 중국 항저우서 내년 대회 홍보
기사입력: 2018/12/06 [21:26]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 무예신문


2019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 조직위원회는 12월 8일부터 16일까지 중국 항저우에서 열리는 제5회 FINA(국제수영연맹) 월드 아쿠아틱스 컨벤션 및 제14회 FINA 25m 쇼트코스 세계수영선수권대회에서 광주수영대회 홍보에 나선다.

 

FINA 아쿠아틱스 컨벤션은 209개 나라의 수영연맹 지도자와 코치, FINA 위원 및 차기 개최도시 관계자, 각 국 수영 산업 관계자 등이 참가하는 국제적인 행사다.

 

FINA로부터 초청을 받은 조영택 조직위원회 사무총장은 '도시와 스포츠를 위한 영향 확대'라는 주제로 광주세계수영선수권에 대해 발표하기로 했다.

 

조 총장은 중국 '인민망'과 인터뷰를 갖고 최대한 많은 중국인이 광주를 방문할 수 있도록 대회 흥미 요소와 광주까지의 이동 경로, 광주의 매력, 마스터즈 수영 동호인들을 위한 편의사항 등을 설명하기로 했다.

 

12월 11일부터 16일까지 항저우 올림픽국제박람회 센터에서 열리는 제14회 FINA 25m 쇼트코스 세계수영선수권대회 기간에도 홍보부스를 설치하기로 했다.

 

14일에는 FINA 고위 관계자들이 참가하는 회의에서 조 총장이 대회 준비상황을 보고한 뒤 "문화, 기술, 스포츠 정신 등 다양한 방법과 시각으로 개최도시의 미래 발전과 방문국들의 상생이 어우러져야한다"는 비전을 설명할 계획이다.

조준우 기자 조준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무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수영선수권] 광주세계수영선수권조직위, 중국 항저우서 내년 대회 홍보 조준우 기자 2018/12/06/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소녀시대 태연, 종로에서 오고무? / 최하나 기자
‘UFC’ 강경호 쾌조의 2연승, 브랜든 데이비스 이겨 / 조준우 기자
문체부, 전통무예 진흥 기본계획 발표… ‘전통무예의날’ 지정 / 장민호 기자
세계무예마스터십 차기대회 개최지, 유치경쟁 ‘치열’ / 조준우 기자
대한체육회. “체육회-KOC 분리 말도 안돼” 강력 반발 / 장민호 기자
산딸나무, 껍질ㆍ잎ㆍ열매 효능 다 달라 / 대전 임헌선 기자
명불허전 파울로 코스타, 13전 전승 이어가 / 조준우 기자
으름나무 열매의 효능 / 대전 임헌선 기자
2019 월드태권도 월드컵 품새챔피언십, 대만ㆍ미국 강세 / 장민호 기자
무예를 통해 자신감을 얻다! ‘제3회 무예 열린학교 프로젝트’ 성료 / 최현석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