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종합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뉴스
종합
학생 선수들에게 진로 탐색 기회 제공한다
기사입력: 2018/10/04 [20:49]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무예신문


대한체육회(회장 이기흥)는 학생 운동선수들을 대상으로 ‘찾아가는 운동선수 진로교육’을 운영한다.


찾아가는 진로교육은 선수들에게 경력 개발의 필요성 인식 및 진로 탐색의 기회를 제공, 진로 목표를 설정하고 필요한 역량을 개발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진로교육은 2016년도부터 운영되고 있다. 올해는 총 89개 고등학교 3,000여명의 학생들이 교육을 수료할 예정이다.


전국에 운동부가 있는 고등학교는 진로교육을 신청할 수 있으며, 2시간씩 6회 총 12시간 교육이 진행된다. 교육시간은 학교 사정에 따라 조정 가능하다.


교육내용은 운동선수 경력개발의 중요성, 스포츠 분야 관련 자격증 소개 및 준비 방법, 직업정보 제공 등 총 6강으로 구성되어 있다. 강사는 은퇴선수 출신으로 전문인력 강사양성 워크숍에서 엄격한 심사과정을 통해 선발됐으며 올해는 30명이 활동하고 있다.


대한체육회는 “진로 탐색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현역 선수들에게 다양한 정보를 제공함은 물론, 멘토와의 경험 사례 공유 등을 통해 지속적으로 선수들의 진로탐색을 지원해나갈 계획이다”고 밝혔다.

장민호 기자 장민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무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학생선수] 학생 선수, 기초학력 쌓아야 대회 출전 가능 조준우 기자 2018/11/28/
[학생선수] 학생 선수들에게 진로 탐색 기회 제공한다 장민호 기자 2018/10/04/
[학생선수] 학교운동부, 훈련 여건 개선된다… 체육회, 지원 사업 실시 최현석 기자 2017/07/12/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소지섭-한지민, 같은 모양의 반지 끼고 있어 / 최하나 기자
평택 AK플라자 하늘공원에서 ‘루프탑 줌바파티’ 성황리에 열려 / 강준철 수습기자
‘로드FC’ 권아솔, 만수르 바르나위에 기권패 / 최현석 기자
권아솔ㆍ정문홍, 도 넘은 비난에 호소문 올려 / 조준우 기자
'로드FC' 아오르꺼러vs허재혁, 둘이 합쳐 300kg / 최현석 기자
국기원장, 경륜과 덕망을 겸비한 인물이 필요하다 / 최종표 발행인
자리공(장녹), 신장염에 상당한 효과 / 대전 임헌선 기자
로드FC ‘소방관 파이터’ 신동국, 하야시에 설욕전 성공 / 최현석 기자
배준서, ‘2019 세계태권도선수권대회’ 챔피언 등극 / 조준우 기자
강경대 관장 “즐겁게 땀 흘리는 수련 도장을 만들고 싶다” / 조준우 기자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