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뉴스
스포츠
두산 베어스, 프로야구 정규시즌 우승 확정
기사입력: 2018/09/25 [21:24]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 무예신문


두산 베어스가 2018년 프로야구 정규시즌 우승을 차지하고 한국시리즈 직행 티켓을 획득했다. 2년 만에 이룬 쾌거다.

 

두산은 9월 25일 잠실 넥센 히어로즈와의 경기에서 13-2로 승리했다. 선발 투수 이용찬이 5이닝 2실점으로 호투하고 타선에서는 김재환이 한 시즌 30홈런, 100타점, 100득점을 달성하며 활약했다. 이로써 86승 46패를 기록한 두산은 잔여 경기 결과와 관계없이 정규시즌 우승을 확정했다.

 

두산의 정규시즌 우승은 1995년과 2016년에 이어 통산 3번째다. 프로야구 정규리그 1위 팀은 27번의 한국시리즈 가운데 23차례 우승했다. 85% 확률이다. 두산의 한국시리즈 우승은 1982년, 1995년, 2001년, 2015년, 2016년 총 다섯 번이다.

 

두산 김태형 감독은 “고생한 선수들과 코치진, 열정적인 응원을 보내준 팬들께 감사드린다”며 “시즌을 잘 마무리해 한국시리즈 정상에 서겠다”고 밝혔다.

조준우 기자 조준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무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프로야구] KBO, 퓨처스리그 8월부터 로봇심판 시범 도입 장민호 기자 2020/06/04/
[프로야구] [포토] 프로야구 개막, 박양우 장관 코로나19 대응 현장 점검 나서 무예신문 편집부 2020/05/06/
[프로야구] KBO 개막 준비, 통합 매뉴얼 2판 발표 조준우 기자 2020/04/17/
[프로야구] [만평]프로야구 개막연기, 1982년 출범 이후 처음 윤영진 기자 2020/03/17/
[프로야구] 프로야구 마저 코로나19 여파로 개막 연기 최현석 기자 2020/03/11/
[프로야구] 관중 줄어든 프로야구, 선수 연봉도 조금 깎였다 조준우 기자 2020/02/18/
[프로야구] 전지훈련 중 카지노 한 선수들에 경징계 내려져 조준우 기자 2019/02/20/
[프로야구] 아듀! 고양 다이노스, 창원으로 연고지 이동 장민호 기자 2018/11/27/
[프로야구] [만평] 로하스 주니어, ‘KT 창단 첫 40홈런’ 달성 최경탄 화백 2018/09/28/
[프로야구] 두산 베어스, 프로야구 정규시즌 우승 확정 조준우 기자 2018/09/25/
[프로야구] [무예신문 만평] 한국, ‘아시아 프로야구 챔피언십’ 준우승 최경탄 화백 2017/11/20/
[프로야구] 문체부, ‘프로야구 심판 금품수수 사건’ KBO 검찰 고발 조준우 기자 2017/07/06/
[프로야구] NC다이노스, 승부조작ㆍ불법도박 조직적 은폐 유기효 기자 2016/11/08/
[프로야구] 프로야구, ‘유니세프 네팔 팔찌 캠페인’ 동참 무예신문 편집부 2015/06/11/
[프로야구] 프로야구 10구단 수원유치 촉구 결의안 채택 박지연 기자 2013/01/03/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최성환, 2020 추석장사씨름대회 한라장사 차지 / 장민호 기자
시ㆍ도태권도협회 회장선거, 이제는 악습 끊어야 할 때 / 용인대 진중의 교수
[만평] “누가 날 건드려” 서울시태권도협회 / 무예신문 편집부
김경덕 경기도태권도협회장, 선거 관련 갈등 기사에 조목조목 반박 / 조준우 기자
한국무예총연합회 제6대 회장에 차병규 당선 / 조준우 기자
뉴월드시니어협회, ‘2020 Korea Day 세계문화축제’서 패션쇼 펼쳐 / 조준우 기자
김두년 총장 “도덕과 인성 바탕으로 글로벌 특성화 대학 만들겠다” / 조준우 기자
‘미성년 제자 성폭행’ 왕기춘, 징역 6년 선고 / 조준우 기자
대한체육회장, 잘 뽑아 봅시다 / 최종표 발행인
체육도장 어린이통학버스, 운전자 및 운영자의 의무는? / 조준우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