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종합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뉴스
종합
남측, ‘남북통일농구경기 참가 명단’ 북측에 전해
기사입력: 2018/06/29 [20:56]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예신문

정부는 6. 18. 남북체육회담 합의에 따른 ‘남북통일농구경기’ 개최를 위해 7월 3일부터 6일까지 방북하는 정부대표단 및 남녀 선수 등 총 100명의 명단을 북측에 통보했다.

방북단은 조명균 통일부 장관을 단장으로 하는 정부대표단(노태강 문체부 차관, 이기흥 대한체육회장 등 5명), 남녀 선수단, 기자단ㆍ중계방송팀으로 구성됐으며 3일 서해 직항로를 이용 방북할 예정이다.

선수단은 남녀 국가대표 선수를 주축으로 심판진, 대한농구협회 관계자 등 총 50명이다. 또 기자단 및 중계방송팀 30명, 정부 지원단 15명이 동행한다.

북통일농구경기는 4일 혼합경기, 5일 친선경기를 남녀 선수별로 개최하며 총 4번의 경기를 치른다.

혼합경기는 남ㆍ북 선수들을 섞어 각각 ‘평화팀’, ‘번영팀’으로 편성하여 남북의 감독이 한 팀씩 맡아 경기를 진행하고, 친선경기는 청팀(남측), 홍팀(북측)으로 나누어 경기를 진행한다. 국기 및 국가는 사용하지 않는다. 경기 장소는 평양체육관 또는 류경정주영체육관으로 현재 북측과 협의 중이다.
장민호 기자 장민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무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남북] 남측, ‘남북통일농구경기 참가 명단’ 북측에 전해 장민호 기자 2018/06/29/
배너
배너
가장 많이 읽은 기사
대한체육회 정회원 단체인 합기도, 교육비 ‘비싸다’ 논란 / 조준우 기자
최고의 청소년 무예왕은 누구? / 장민호 기자
류지량 총관장 “合氣道 발전 위해 명칭 변경부터 서둘러야” / 조준우 기자
2018년 국술원 전국선수권대회 개최 / 조준우 기자
으름나무 열매의 효능 / 대전 임헌선 기자
2018 WT 타이베이 세계태권도품새선수권대회, 개막 / 조준우 기자
제17회 전국청소년무예왕선발대회, 비룡체육관 종합우승 차지 / 조준우, 서능원 기자
최용술 선생 영명록 발견, 일본서 배운 건 사실이다 / 성도원 사무총장
정부는 전통무예 종목선정을 속히 추진하라 / 최종표 발행인
2018 세계태권도품새선수권대회, 15일 개막 / 장민호 기자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