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무예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뉴스
무예
태권도진흥재단, 신임 사무총장에 정국현 교수 임명
기사입력: 2018/06/05 [18:15]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무예신문
태권도진흥재단(이사장 이상욱, 이하 재단)이 신임 사무총장으로 한국체육대학교 정국현 교수를 임명했다.

정국현 신임 총장은 1982년부터 1987년까지 세계태권도선수권대회 4연속 우승과 함께 1988 서울올림픽 금메달리스트로 태권도 전설로 불리운다.

1984년 한국체대 체육학과를 졸업하고 2004년 명지대 대학원에서 체육학 박사학위를 취득했다. 2000년부터는 모교인 한국체대에서 교수로 재직 중에 있다. 현재 세계태권도연맹 집행위원, 대한민국태권도협회 이사, 세계태권도평화봉사재단 이사 등을 맡고 있다. 정 사무총장의 임기는 오는 6월 20일부터 3년간이다.

장민호 기자 장민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무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정국현] 태권도진흥재단, 신임 사무총장에 정국현 교수 임명 장민호 기자 2018/06/05/
배너
배너
가장 많이 읽은 기사
경마 대신 승궁(乘弓)으로? / 유기효 기자
진재영, 쇼핑몰 ‘아우라제이’ 하루 매출 1억 넘어 / 최하나 기자
고혈압ㆍ동맥경화, 숙변제거에 좋은 ‘호박’ / 대전 임헌선 기자
화살나무 ‘배가 아픈 것 낫게 해’ / 대전 임헌선 기자
본지 서능원 기자, ‘한국사진작가협회 안양지부 회원전’ 3걸상 수상 / 임종상 기자
무술인가? 예술인가? 의술인가? 양생무예 선술(仙術)의 이해 / 허일웅 교수
[만평] 우사인 볼트, 축구선수로 변신 / 최경탄 화백
전통무예단체 협의체 구성 관련 토론회 개최 / 조준우 기자
산딸나무, 껍질ㆍ잎ㆍ열매 효능 다 달라 / 대전 임헌선 기자
‘2018년 소통하는 체육단체 워크숍’ 열려 / 조준우 기자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광고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