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뉴스
스포츠
NC다이노스, 승부조작ㆍ불법도박 조직적 은폐
기사입력: 2016/11/08 [10:13]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 사진은 단순참조용으로 기사와 무관함 (무예신문)

프로야구 NC다이노스구단(이하 NC)이 소속 선수가 승부조작에 가담한 사실을 알고도 은폐한 정황이 드러났다.

경기북부경찰청은 “유창식, 이성민 선수를 승부조작 혐의로, 구단 관계자 2명은 사기 혐의로 불구속 입건했다. 또 전ㆍ현직 프로야구 투수 5명을 포함해 17명을 불법도박혐의로 검거했다. “이들 중 2명은 공소시효 소멸로 불기소처분 됐으며 나머지는 검찰에 송치했다”고 밝혔다.

NC 선발 투수 이성민이 2014년 7월, 브로커로부터 300만원을 받고 LG트윈스의 오지환에게 고의로 볼넷을 허용했다. KIA타이거즈에 유창식은 2014년 두 차례 승부 조작을 해 총 300만원을 받았고, 불법 도박 베팅까지 했다.

NC는 구단은 자체조사에서 이성민이 승부조작 사실을 털어놓았지만 한국야구위원회(KBO)보고하지 않았다. 또한, KT로 해당 선수를 이적시키면서 10억 원의 부당이득을 챙긴 혐의도 받고 있다

유기효 기자 유기효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무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관련기사목록
[프로야구] KBO, 퓨처스리그 8월부터 로봇심판 시범 도입 장민호 기자 2020/06/04/
[프로야구] [포토] 프로야구 개막, 박양우 장관 코로나19 대응 현장 점검 나서 무예신문 편집부 2020/05/06/
[프로야구] KBO 개막 준비, 통합 매뉴얼 2판 발표 조준우 기자 2020/04/17/
[프로야구] [만평]프로야구 개막연기, 1982년 출범 이후 처음 윤영진 기자 2020/03/17/
[프로야구] 프로야구 마저 코로나19 여파로 개막 연기 최현석 기자 2020/03/11/
[프로야구] 관중 줄어든 프로야구, 선수 연봉도 조금 깎였다 조준우 기자 2020/02/18/
[프로야구] 전지훈련 중 카지노 한 선수들에 경징계 내려져 조준우 기자 2019/02/20/
[프로야구] 아듀! 고양 다이노스, 창원으로 연고지 이동 장민호 기자 2018/11/27/
[프로야구] [만평] 로하스 주니어, ‘KT 창단 첫 40홈런’ 달성 최경탄 화백 2018/09/28/
[프로야구] 두산 베어스, 프로야구 정규시즌 우승 확정 조준우 기자 2018/09/25/
[프로야구] [무예신문 만평] 한국, ‘아시아 프로야구 챔피언십’ 준우승 최경탄 화백 2017/11/20/
[프로야구] 문체부, ‘프로야구 심판 금품수수 사건’ KBO 검찰 고발 조준우 기자 2017/07/06/
[프로야구] NC다이노스, 승부조작ㆍ불법도박 조직적 은폐 유기효 기자 2016/11/08/
[프로야구] 프로야구, ‘유니세프 네팔 팔찌 캠페인’ 동참 무예신문 편집부 2015/06/11/
[프로야구] 프로야구 10구단 수원유치 촉구 결의안 채택 박지연 기자 2013/01/03/
광고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파이트 클럽’ 설영호, “약한 사람이랑 싸워서 뭐하나” / 최현석 기자
조재범 판결문 유출, 심석희 “정신적 충격 2차 가해 멈추어 달라” / 조준우 기자
국기원, 태권도 9단 수여식 품격 높인다…‘예복’도입 / 장민호 기자
이재영ㆍ이다영 쌍둥이 자매, 그리스 도착…“배구 포기할 수 없다” / 조준우 기자
메이저리스 회장 이서벽, e스포츠와 코인의 만남 4차 산업 시대 핵심 분야로 떠오르다 / 조준우 기자
2022 베이징 동계올림픽 성화 채화…인권단체 시위 벌여 / 장민호 기자
조현재 이사장 “무예에 대한 이해의 지평을 넓히는 데 공헌한 무예신문의 번창을 기원합니다 ” / 무예신문 편집부
충북, 무예액션영화제부터 무예마스터십까지 무예행사 ‘풍성’ / 최현석 기자
이기흥 회장 “무예신문과 대한체육회, 새로운 스포츠 시대를 향해 과감히 앞서 나갑시다” / 무예신문 편집부
정진완 대한장애인체육회장 “장애인 생활체육과 엘리트 체육 선순환 구조 만들겠다” / 조준우 기자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