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피니언 > 칼럼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오피니언
칼럼
이시종 도지사 “앞으로도 충북과 함께 대한민국 무예를 선도해 나가길”
기사입력: 2020/10/22 [14:44]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충청북도지사 이시종 (무예신문)

무예신문의 창간 18주년을 진심으로 축하합니다.
무예신문은 18년간 무예ㆍ체육계를 대표해 온 언론입니다. 한결같은 헌신과 열정으로 외길을 걸은 최종표 대표님과 무예신문 가족 여러분께 깊은 감사를 드립니다.


무예신문은 우리나라 전통무예의 발자취를 기록한 사초입니다. 무예인의 염원이었던 전통무예진흥법이 만들어지는데 앞장 서는 등 오랜 시간 전통무예의 저변을 넓혀 왔습니다.


전통무예의 불모지 같았던 우리나라에서 오늘날 전통무예가 이처럼 성장하고 발전할 수 있었던 데에는 무예신문의 역할이 컸다고 생각합니다.


앞으로도 무예신문이 크게 발전하여 두 번의 세계무예마스터십을 통해 세계 무예의 중심으로 거듭나고 있는 우리 충북에 큰 힘이 되어 주시길 부탁드립니다.


무예신문의 창간 18주년을 거듭 축하드립니다. 감사합니다.

충청북도
도지사 이시종

무예신문 편집부 무예신문 편집부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무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관련기사목록
[이시종] 이시종 도지사 “앞으로도 충북과 함께 대한민국 무예를 선도해 나가길” 무예신문 편집부 2020/10/22/
[이시종] [영상] 무예의 메카 충청북도를 이끄는 이시종 지사 조준우 기자 2020/09/24/
[이시종] 이시종 지사 “세계무예마스터십과 WMC 확대, 무예 통해 대한민국 체육 지원한다” 조준우 기자 2020/09/17/
[이시종] 이시종 지사 “세계 무예의 중심지로서 대한민국의 위상을 높이겠다” 무예신문 편집부 2020/01/16/
[이시종] 이지종 지사 “세계무예마스터십, 명실상부한 무예올림픽으로 만들겠다” 글 조준우, 사진 임종상 기자 2019/08/14/
[이시종] [영상] 이시종 지사 “무예에 대한 국가지원 미흡한 상태” 임종상 기자 2019/07/20/
[이시종] 이시종 충북도지사, 무예원로교수와 간담회 가져 임종상 기자 2019/07/19/
[이시종] [영상] 이시종 지사 “무예인들을 높이 평가해 줄 날 올 것” 무예신문 편집부 2019/06/15/
[이시종] 이시종 지사, 2019 세계무예마스터십 추진상황 보고회 가져 장민호 기자 2019/05/10/
[이시종] 이시종 지사 “충북이 세계 무예의 중심에 설수 있도록 힘을 모아 주시길” 무예신문 편집부 2019/01/11/
[이시종] 이시종 지사 “충북을 세계 무예스포츠의 중심지로 만들다” 조준우 기자 2018/11/14/
[이시종] [영상] 이시종 지사 “대한민국을 세계 무예의 핵심 국가로” 조준우 기자 2018/11/13/
[이시종] 이시종 지사 “우리 무예의 우수성을 세계에 알리는 정론지가 되길” 무예신문 편집부 2018/10/16/
[이시종] 이시종 지사 “전통무예, 남북교류 대표적 자원으로 활용” 장민호 기자 2018/04/26/
[이시종] 이시종 지사, 용인대 명예 무도체육학 박사 학위 받아 임종상 기자 2018/02/24/
[이시종] 이시종 지사 “망원진세의 2018년, 내일의 영웅이 되길” 무예신문 편집부 2018/01/05/
[이시종] 이시종 지사 “대형 스포츠사업 추진으로 명품(名品) 충북 만든다” 조준우 기자 2017/10/17/
[이시종] 이시종 도지사 “2017년, 비천도해(飛天渡海) 원년으로” 이시종 도지사 2017/01/11/
[이시종] “무예신문, 무예인들에게 자긍심을 심어주는 정론지로 더 크게 성장하길…” 무예신문 편집부 2016/10/19/
[이시종] [무예신문] 이시종 “세계무예마스터십, 올림픽과 쌍벽 이루는 지구촌 축제되길” 무예신문 편집부 2016/04/22/
광고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파이트 클럽’ 설영호, “약한 사람이랑 싸워서 뭐하나” / 최현석 기자
조재범 판결문 유출, 심석희 “정신적 충격 2차 가해 멈추어 달라” / 조준우 기자
국기원, 태권도 9단 수여식 품격 높인다…‘예복’도입 / 장민호 기자
이재영ㆍ이다영 쌍둥이 자매, 그리스 도착…“배구 포기할 수 없다” / 조준우 기자
메이저리스 회장 이서벽, e스포츠와 코인의 만남 4차 산업 시대 핵심 분야로 떠오르다 / 조준우 기자
2022 베이징 동계올림픽 성화 채화…인권단체 시위 벌여 / 장민호 기자
조현재 이사장 “무예에 대한 이해의 지평을 넓히는 데 공헌한 무예신문의 번창을 기원합니다 ” / 무예신문 편집부
충북, 무예액션영화제부터 무예마스터십까지 무예행사 ‘풍성’ / 최현석 기자
이기흥 회장 “무예신문과 대한체육회, 새로운 스포츠 시대를 향해 과감히 앞서 나갑시다” / 무예신문 편집부
정진완 대한장애인체육회장 “장애인 생활체육과 엘리트 체육 선순환 구조 만들겠다” / 조준우 기자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